·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21년 12월 09일 목요일

내용검색  

옛지도

요즘지도

기사

칼럼

논문

그 외

  현재위치 > 독도본부 > 동해? 조선해 > 기사

 


전국 지방의회 최초 '동해, 일본해 폐기 촉구 결의안' 발의

광주시의회 김동찬 부의장, 상징적, 의미 있는 결의안 호평

전국 지방자치의회 최초의 상징성 있고, 의미 있는, '동해에 대한 일본해 폐기 촉구 결의안'이 광주광역시의회에서 채택됐다.

김동찬 광주시의회 부의장은 9일 "동해 표기의 국제 표준화를 통해 역사적 정당성을 회복하고, 동북아 공존 및 평화를 위한 분위기를 정착시킬 수 있도록 동해에 대한 일본해 표기를 폐기하고, '동해'로 표기할 것을 촉구하는 결의문을 발의했다"고 밝혔다.

김 부의장은 "동해에 대한 일본해 표기는 일제 강점기 때인 1929년 국제수로기구(IHO)를 통해 결정된 것으로서 역사적 정당성이 결여되어 있는 것이며, 일본은 본인들의 주장을 합리화 하고자 미국 대학이나 기관에 홍보책자를 배포하고, 자국 대사관 사이트 등을 통해 홍보동영상을 12개 국어로 번역하여 배포하는 등 국제사회에서 다양한 수단과 방법을 펼치고 있다"고 우려했다.

그는 이어 현재 미국, 영국, 러시아, 프랑스, NASA, 유네스코, 유엔개발계획, 세계기상기구(WMO) 등 70% 이상의 국가 및 국제기구들이 공식문서 및 발간된 지도상에 동해를 일본해로 단독표기 하 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 우리나라 또한, EBS교육방송이 일본해로 표기된 고교교재를 사용하기도 했고, 다수의 국내 호텔 및 기업, 공공기관 홈페이지에서 '일본해'로 표기된 구글 지도를 그대로 사용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와 같은 상황 속에서 "우리 정부의 홍보부족과 지속적이고 전략적 대응 부재로 인해, 국민적 관심에서 멀어지고 개인, 국내 민간단체, 해외 한인회 들을 중심으로 미약하지만 왜곡된 역사를 바로 잡기 위해 고군분투 하고 있는 실정"이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김동찬 부의장은 "이러한 개인, 국내 민간단체, 해외 한인회 등의 노력들을 지지하고, 광주광역시의회 차원에서 동해표기 정당성을 널리 알리고, 국제사회 전반의 관심과 이해를 제고하며, 우리 정부의 강력한 외교적 노력의 필요성과 지속성을 촉구하기 위해 결의안을 제출하게 됐다"고 촉구 결의안 발의 배경을 설명 했다.

이번에 채택된 촉구 결의안은 국회, 국무총리실, 외교부, 주한 일본대사관, 주한 미국대사관, 국제수로기구(IHO)로 보내지게 된다.[국제뉴스 2015.06.10]

독도본부 2015.06.10 www.dokdocenter.org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관련해 내각에 제출한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