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23년 10월 03일 화요일

내용검색  

한국의 해양정책

일본의 해양정책

중국의 해양정책

세계의 해양정책

세계의 영토분쟁

  현재위치 > 독도본부 > 해양정책과 영토분쟁 > 세계의 영토분쟁 > 자료

 


日, 센카쿠 등 무인도서 무장충돌 대비 첫 훈련…중국 견제용

일본이 현재 센카쿠(尖閣·중국명 댜오위다오<釣魚島>)열도 주변에서 중국과 영유권 분쟁을 벌이는 상황을 고려해 외딴 섬을 점거한 무장어민에 대응하는 훈련을 처음으로 개최했다고 교도통신이 13일 전했다.

훈련은 지난 11일 가고시마(鹿兒島)현 아마미(奄美)군도에 있는 무인도 에니야바나래지마(江仁屋離島)에서 자위대, 해상보안청, 경찰이 참가한 가운데 비공개로 열렸다.

이 훈련에선 무기를 소지한 어민들이 낙도를 불법 점거했다는 상황을 가정해 이들을 진압하기 위해 헬기와 해양 순시선 등이 투입됐다.

외국 정규군에 의한 무력충돌은 아니지만, 유사시도 평시도 아닌 '회색 지대'(그레이존) 사태를 상정한 훈련으로는 일본에서 처음으로 진행됐다.

정부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특정 국가나 장소를 가정한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러나 실제로는 중일 간에 영유권 분쟁이 되풀이되는 센카쿠 상황을 고려, 적극적인 해양 진출을 꾀하는 중국에 대처능력을 높이기 위한 것으로 분석된다.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와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은 지난 9월 정상회담에서 센카쿠 열도 등 동중국해에서 우발적 충돌을 방지한다며 '해공 연락 메커니즘' 조기 운용을 위해 협의를 가속하기로 한 바 있다.

이 때문에 중국이 이번 훈련에 반발할 가능성이 있다고 통신은 덧붙였다.[연합뉴스 2016.11.13]

독도본부 2016.11.25 www.dokdocenter.org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관련해 내각에 제출한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