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22년 07월 05일 화요일

내용검색  

한국의 해양정책

일본의 해양정책

중국의 해양정책

세계의 해양정책

세계의 영토분쟁

  현재위치 > 독도본부 > 해양정책과 영토분쟁 > 세계의 영토분쟁 > 자료

 


中,남중국해 인공섬 4곳에 대공포·미사일방어망 설치 포착돼

中 군사기지화 '속도'…트럼프 차기 美 행정부 대응할지 주목

중국이 영유권분쟁 해역인 남중국해에 건설 중인 인공섬 대부분에 대공포와 미사일방어체계를 구축하는 장면이 위성사진을 통해 확인됐다.

영국 BBC는 15일 '아시아 해양 투명성 이니셔티브'(AMTI)의 조사 결과를 인용해 이같이 전했다.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해양분쟁 동향을 소개하는 미국의 싱크탱크인 AMTI는 중국이 스프래틀리 제도(중국명 난사<南沙>군도, 베트남명 쯔엉사군도)에 짓고 있는 인공섬 4곳의 6각형 모양의 빌딩에 대해 위성사진을 촬영·분석해 이런 군사기지화 시도를 조명했다.

이 단체는 해당 인공섬의 모든 건물이 군사적 방어를 위한 건축물로, 위성사진으로 대공포의 포신은 물론 외부의 공격에 대비한 미사일 방어망도 확인할 수 있으며 일부 군사용 구조물을 위장한 흔적도 볼 수 있다고 소개했다.

 
남중국해상 중국 건설 인공섬 군사시설물 [AMTI 홈피 캡처]

 
이 단체는 그러면서 "이런 구조물은 중국이 남중국해의 군사적인 긴급사태에 대비하려는 것으로 보인다"면서 "일부는 미국 또는 다른 나라의 크루즈 미사일 공격에 대한 최후 방어 라인으로 공군기지 역할도 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BBC는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2015년 9월 미국 방문 때 중국은 스프래틀리 군사기지화를 추구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히면서도, 중국의 영토이기 때문에 방어조치가 필요하다"고 말한 것으로 보도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취임을 목전에 둔 상황에서 '하나의 중국' 원칙을 훼손하는 발언을 잇달아 내놓고 중국에 대한 경제적 압박의 수위를 높이자 중국이 경제 보복으로 맞설 태세를 보이는 가운데 중국의 스프래틀리 제도상 대공포·미사일 방어체계 구축 사실이 공개돼 추이가 주목된다.

버락 오바마 미 행정부는 남중국해 영유권분쟁과 관련해 중국의 독점적 권리를 인정할 수 없다면서 '항행의 자유'를 명분으로 남중국해 상에서 중국 압박용 군사적 시위도 벌여왔으나, 트럼프 차기 행정부가 이런 정책을 승계할지는 알 수 없다.

그러나 트럼프 집권 후 미·중 갈등 수위가 고조되면 차기 미 행정부가 남중국해 분쟁 개입을 본격화할 가능성도 작지 않다.

오바마 미 행정부가 남중국해 영유권 이해 당사국인 동남아시아 국가들은 물론 호주·일본 등과 함께 개입의 강도를 높이는 데 대해 중국은 "국제적인 도발 행위"라며 맞서왔다.



남중국해상 중국 건설 인공섬 군사시설물
[AMTI 홈피 캡처]

중국의 남중국해 인공섬 군사기지화 시도와 관련된 보도는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지난 8월에도 스프래틀리 군도 피어리 크로스 암초(융수자오<永暑礁>)와 수비 암초(주비자오<渚碧礁>), 미스치프 환초(메이지자오<美濟礁>)에 중국이 인공섬을 건설하고, 그 자리에 항공기 격납고를 짓는 장면이 위성사진에 포착돼 뉴욕타임스(NYT)가 보도한 바 있다.

해당 격납고는 중국 H-6 폭격기와 공중급유기 H-6U, Y-8 수송기, KJ200 공중조기경보기가 들어갈 수 있는 규모로 전해졌다.



남중국해상 중국 건설 인공섬 군사시설물 [AMTI 홈피 캡처]

중국이 이처럼 남중국해 인공섬 군사기지화에 속도를 내자 대만은 물론 필리핀·베트남 등도 남중국해 군사시설 건설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대만이 실질 점거 중인 타이핑다오(太平島·영문명 이투 아바)에 방파제용 테트라포드 모양의 방공타워 건설 장면이 지난 9월 구글 어스 위성지도에 포착됐다. 타이핑다오 서부 해안에 지어진 3∼4층 높이 건축물들은 해변에 들어선 원형 건축물을 둘러싼 형태인 이 방공타워는 미사일 방어체계도 갖출 수 있을 것으로 추정됐다.

필리핀은 스프래틀리 제도의 파그아사 섬에 4억5천만 페소(107억 원)를 들여 새 항구를 건설할 계획인 것으로 현지 언론매체들이 지난달 보도했다.

같은 달 AMTI는 위성사진 판독을 통해 베트남 역시 자국이 점거한 스프래틀리 제도의 한 섬에서 활주로를 1천219m로 확장하는 한편 2개의 대형 격납고를 건설해 해양정찰기와 수송기까지 이용할 수 있도록 대규모 공사를 벌이고 있다고 소개했다. [연합뉴스   2016-12-15]    

독도본부 2016.12.28 www.dokdocenter.org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관련해 내각에 제출한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