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22년 01월 19일 수요일

내용검색  

약탈당한 문화재

세계마당

우리마당

재외동포

문화재

동북공정

순국선열

상고사

역사

  현재위치 > 독도본부 > 민족광장 > 상고사 > 기사

 


中언론 “단군신화 역사 편입” 비난

교육부가 새학기 역사교과서에서 단군왕검의 고조선 건국을 역사적 사실로 기술하고 한반도의 청동기 문화 도래시기를 500∼1000년 앞당긴 것과 관련, 중국 언론이 비난하고 나섰다.
상하이에서 발행되는 동방조보(東方早報)는 26일 “한국 당국이 신중하지 못한 태도로 학계의 고질병과 같은 요구를 받아들여 사람을 놀라게 하는 행동을 했다.”며 역사교과서 개정 내용을 소개했다.

신문은 이전 한국의 역사교과서는 ‘삼국유사와 동국통감에 따르면 단군왕검이 고조선을 세웠다고 한다.’고 기술돼 있으나 새 교과서는 ‘단군 왕검이 고조선을 세웠다.’로 바꿔 신화를 역사에 편입시켰다고 밝혔다.

또 한반도에 청동기시대가 시작된 시기에 대해서도 기원전 10세기에서 기원전 20∼15세기로 수정했다고 지적했다.

중국신문망은 한국의 역사교과서 개정 내용을 소개하며, 한국 내에서도 “너무 성급한 결정”이라는 지적이 일고 있다고 전했다.

이지운특파원(=베이징)  jj@seoul.co.kr 서울신문  2007-02-27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국민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